SSG Department Store

 

Two years ago after finishing up my Everything Must Go project in the States, I got a call from SSG department store, one of the major department stores in Korea, todocument the closing construction of their newly built department store in Uijeongbu, Korea. At first I was hesitant because they were attracted by my work of empty storefronts that portrayed America’s despair. It seemed, at first, their desire for a highly stylized department store image was at the opposite end of the spectrum. But the art director assured me that it was the sensibility of my work that they like. Fortunately, in the end, I was able to create images that still decorate the department store today.

 

 2년전 ‘Everything Must Go’ 프로젝트를 막 끝마쳤을 때, 나는 한국의 대표백화점인 SSG로부터, 지금 새로 오픈 준비를 하고 있는 의정부 점의 건축물을 찍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그들은 내가 찍은 미국의 절망적인 경제 상황을 기록한 작품들에 매료되었다고 했다. 그러나 처음 그 제안을 받고 나는 망설였다. 왜냐하면 그것은 비록 비어있다는 같은 점이 있다고는 하더라도, 첨단을 걷는 화려한 백화점을 담는 일은 어쩌면 ‘Everything Must Go’의 내 작업과는 정반대의 의미를 담고 있기 때문이었다. 그러나 신세계의 아트디렉터는 작품의 의미 보다는 내 작품에서 보여지는 감성이 자신들의 기획과 맞다며 나를 설득했다. 다행스럽게도, 작업을 마치고나서 나는 이 공간의 구석구석을 채울 수 있는, 이 백화점 만의 이미지를 만들어 낼 수 있었다.

ssg Dep.store068
Through out the department store pictures are displayed for the customer.
ssg Dep.store069
.
ssg Dep.store070
.
ssg Dep.store071
.
ssg Dep.store072
.
ssg Dep.store073
.
ssg Dep.store074
.
ssg Dep.store076
.
ssg Dep.store077
.
ssg Dep.store078
.
ssg Dep.store079
.
ssg Dep.store080
.
ssg Dep.store081
.
ssg Dep.store082
.
ssg Dep.store083
.
ssg Dep.store084
.
ssg Dep.store085
.
ssg Dep.store086
.
ssg Dep.store087
.
ssg Dep.store088
.
ssg Dep.store089
.
ssg Dep.store090
.
ssg Dep.store091
Shoppers wait for the elevator as they wondrously stare at the picture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