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 Ho Park | Just another WordPress site
19843
home,page-template,page-template-full_width,page-template-full_width-php,page,page-id-19843,woocommerce-no-js,ajax_fade,page_not_loaded,,select-theme-ver-4.6,wpb-js-composer js-comp-ver-5.5.5,vc_responsive

 

 

 

 

To be a good photographer, you must first learn to be a good listener.  Unfortunately for me, it took thirty years to realize this. But once I learned to listen with patience and care, people began to speak to me honestly in front of my camera. Even a quiet, empty office building spoke to me, inviting me to a private space that I had never known. This is what photography is all about.

 

좋은 사진가가 되기 위해서는 먼저들을 아는 되어야 한다. 이것을 깨닫는 , 나에게는 30 이라는 세월이 필요했다. 그러나 일단 참을성과 애정을 가지고 듣는 것을 배우고나니 카메라 앞에 사람들의 정직한 목소리를 알아 들을 있게 되었다. 비록 사무실 조차 내가 결코 깨달을 없었던 아주 사적인 이야기를 나에게 들려주었다. ‘듣기’, 이것이 사진의 모든 것이다.